부활주일을 맞아 가족예배로 드리며 주의 만찬이 있었습니다. 예배 후에 친교를 통해서도 부활의 기쁨을 나누었습니다.